모모치 산책





그냥 발길 가는데로 갔는데
멍했던 하루